[글로벌포스트]

조셉 루빈 “이더리움 생태계에 중국 CBDC 참여 희망”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11.11 08:21 수정 : 2019.11.11 08:21


■조셉 루빈 “이더리움과 중국 CBDC, 상호운용성 바란다”

이더리움의 공동 창업자이자 컨센시스의 설립자인 조셉 루빈이 이더리움 생태계에 중국이 적극 참여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10일(현지시각)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조셉 루빈은 포브스와 인터뷰를 통해 “이디러움과 중국의 CBDC가 상호운용성을 갖길 바란다”면서 “필요하면 중국이 이더리움 기술의 핵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반면 페이스북 리브라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그는 “13억명의 페이스북 사용자 규모를 고려할 때 리브라의 영향력은 대단히 클 것이지만, 통화 발행권은 정부가 갖는 것이며 리브라가 이를 구현할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스탠다드차타드 은행, 이더리움 기업 연합 합류

800조원이 넘는 자산을 보유한 영국계 다국적 은행인 스탠다드차타드가 이더리움 기업 연합(EEA)에 합류했다고 10일(현지시간) 코인포스트가 전했다. 스탠다드차타드 은행은 공식 성명을 통해 “EEA와 협력하여 블록체인 기술의 연구와 금융 분야 활용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EEA는 지난 2017년 출범한 이디러움 연구개발 기업 협력체로 JP모건과 ING, 시티은행, 마이크로소프트 등 대형 금융사와 IT 기업 등 전 세계 100여개 기업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튀니지, 세계 최초 디지털 통화(CBDC) 발행 전망

북아프리카의 소국 튀니지가 세계 최초로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통화(CBDC)를 발행한다고 10일(현지시간) 데일리호들이 보도했다. 튀니지 중앙은행은 디지털통화인 ‘E-디나르’ 발행을 위한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수개월 안에 CBDC 발행과 상업적 유통을 개시할 계획이다. E-디나르는 러시아의 블록체인 기업인 유니베르사 블록체인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발행될 예정이다. 유니베르사 블록체인 측은 “E-디나르를 통해 비용 절감되고 투명성과 결제 편의성이 크게 향상된다. 튀니지 경제 활성화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자신했다.



■백트(Bakkt) 비트코인 선물 거래량 ‘사상 최고치’ 경신

비트코인 선물 거래소 백트가 초반의 부진을 딛고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AMB크립토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9일(현지시간) 백트의 선물 거래량이 1756BTC를 달성,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하루에 180억원에 가까운 금액이 거래된 것. 백트의 비트코인 선물 거래량은 지난 10월 하순 이후 빠르게 증가하고 있으며, 11월 총거래액은 2억달러가 넘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암호화폐 시장 상승세… 비트코인 9200달러대

11일 암호화폐 시장은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주말 동안 8700달러대까지 하락했던 비트코인은 다시 9000달러대를 회복하는 등 극심한 오르내림을 보였다. 오전 7시 코인360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하루 전과 비교해 2.84% 상승한 9048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2.39% 상승한 189달러, 리플은 0.54% 오른 28센트, 라이트코인은 3.07% 상승한 63달러, 바이낸스코인은 3.51% 오른 20달러, 비트코인캐시는 3.88% 상승한 293달러를 기록했다.



chu@fnnews.com 추현우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