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동 행정복지센터 비상벨 설치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10.10 16:30 수정 : 2019.10.10 16:30
인천 동구는 11개 행정복지센터와 구청 민원실에 경찰 연계 비상벨 설치를 완료했다. 사진은 동구청 민원실에 설치된 비상벨.


[파이낸셜뉴스] 인천 동구는 각종 폭력·협박 특별민원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11개 행정복지센터와 구청 민원실에 경찰 연계 비상벨 설치를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요즘 들어 민원실에 민원인의 협박 및 언어폭력을 비롯해 심지어 흉기를 소지한 채 난동을 부리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해 무방비 상태로 노출된 공무원의 신체적.정신적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구는 최일선 민원 현장인 행정복지센터 및 민원실에서 직원들이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분위기 조성 및 위기상황 대응능력 제고를 위하여 경찰연계 비상벨을 구축하게 됐다.

이번 시스템은 위기상황 발생 시 비상벨을 누르면 112상황실로 접수후 인근 지구대에서 경찰이 바로 출동하는 시스템으로, 중부경찰서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비상벨 설치를 마무리하게 됐다.


동구 관계자는 "공무원들이 구민을 위해 소신껏 일할 수 있도록 안전한 근무여건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apsoo@fnnews.com 한갑수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