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 가족친화 문화조성 'UCC 콘테스트' 추진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7.11 14:31 수정 : 2019.07.11 14:31

관련종목▶

지난 4일 서울 논현동 소재 남양유업 빌딩에서 개최된 '남양 가족사랑 UCC 시사회'에서 임직원들이 우수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남양유업 제공
남양유업은 '남양 가족사랑 UCC 콘테스트'를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행사는 임직원들이 가족사랑 이야기를 영상 콘텐츠로 제작하고 공유하며 가족의 참된 의미를 되새기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1차 남양 가족사랑 UCC 콘테스트에는총 23개의 팀이 영상 콘텐츠를 응모했다. 지난 4일 총 5편의 우수작품 가족을 본사 빌딩으로 초대해 영상 시사회 및 시상식을 진행했다.


7~8월 여름 휴가를 앞두고 남양가족 여름휴가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UCC 콘테스트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광범 남양유업 대표는 "1964년 창립 이래 유아식을 모태로 성장해온 회사이기에 가족이라는 말이 그 어떤 기업보다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면서 "직원들과 그 가족들이 모두 행복할 수 있는 워라밸 문화를 발전시키고 워킹맘, 라테파파 모두가 존중받고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사내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ronia@fnnews.com 이설영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