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노사, 두번째 합의안 도출..'상생 공동선언문'도 채택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6.12 22:57 수정 : 2019.06.12 22:57
르노삼성자동차 노사가 12일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에 대한 두 번째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르노삼성 노사는 이날 전면파업과 부분 직장폐쇄를 각각 철회한 후 오후 6시부터 진행된 29차 임단협 본교섭에서 잠정 합의를 했다.

이번 잠정 합의는 지난달 16일 1차 잠정 합의안에 이은 두 번째다.
잠정 합의안은 지난 1차 잠정 합의 사항을 기초로 마련됐다.
특히 노사 관계가 지역 경제 및 협력업체 고용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사회적 책임 아래 신차 출시 및 판매를 위한 노사 평화기간을 선언하는 '노사 상생 공동 선언문'이 추가로 채택됐다.

노사는 오는 14일 조합원 총회에서 합의안에 대한 찬반투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longss@fnnews.com 성초롱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