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다른 남자 만나' 짝사랑女에 농약 생수 준 남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4.15 15:29 수정 : 2019.04.15 15:29
/사진=연합뉴스

평소 호감을 갖고 있던 여성이 다른 남자와 만나자 앙심을 품고 생수병에 농약을 탄 7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자신이 호감을 갖던 여성에게 농약을 넣은 물을 마시게 해 살해하려 한 혐의(살인미수)로 홍모(74·남)씨를 구속했다고 15일 밝혔다.

홍씨는 올해 1월 초 제주시 삼도2동의 주택가에 주차된 A(62·여)씨 차량에 농약을 탄 생수병을 놓고가 A씨를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는다.

다행히 A씨는 자신이 사지 않은 생수병이 차량에 있는 것을 보고 이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성분 감정 결과 해당 생수병에 담긴 물에서 치사량이 넘는 농약 성분이 검출됐다.

경찰 조사 결과 홍씨와 피해자 A씨는 10년 전부터 알고 지낸 사이로 전해졌다. 홍씨는 평소 호감을 갖고 있던 A씨가 다른 남자를 만나는 데 앙심을 품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확인됐다.

#짝사랑 #농약 #생수

banaffle@fnnews.com 윤홍집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