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모이야기]

당신이 올해의 주인공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1.26 19:50 수정 : 2019.01.26 19:50
한남동 골목길의 한 매장 풍경입니다.
밤에 빛나는 은은한 조명이 아름답습니다.

창문 앞 의자에 앉아 사진 한 장 찍고 싶은 마음도 듭니다.

유리창에 '올해는 당신의 해'라는 문구도 작게 보입니다.

벌써 1월이 지나가네요.

올해 우리의 해가 될 수 있을까요?

사진.글 =김범석 기자

kbs@fnnews.com 김범석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