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겨울철 어르신 일자리 지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1.12 17:18 수정 : 2019.01.12 17:18
한국주택금융공사는 10일 부산시 동구청에서 부산시 노인복지관에서 근무 중인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하는 ‘HF 어르신 일자리 이음 사업’ 발대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이 발대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부산노인종합복지관협회와 함께 부산광역시 동구청에서 ‘HF 어르신 일자리 이음 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공사는 정부 노인일자리 지원사업을 통해 부산광역시 전역 18개 노인복지관에서 근무 중인 어르신 약 520명에게 노인일자리 사업 공백 기간인 1~2월 중에도 일자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활동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노인일자리 지원사업은 노인의 삶의 질 향상과 사회적 부양부담 경감을 위해 2004년부터 시행된 사업(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지원사업 참가자들에게 주로 공공시설 환경미화, 경로식당 조리보조, 보육시설 지원, 실버통역단 등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을 말한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이번 사업은 어르신들이 지속적으로 건강하고 안정된 노후생활을 보내실 수 있도록 도움을 드리고자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성별·연령별 맞춤형 일자리 제공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aber@fnnews.com 박지영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