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보다 트렌디한데 가격은 저렴한 'GU' 오픈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9.14 16:38 수정 : 2018.09.14 16:38

관련종목▶

잠실 롯데월드몰에 첫 매장, 의류·가방·신발·액세서리 등 원스톱 쇼핑 즐길 수 있어

14일 GU롯데월드몰점 오픈을 기념하며 유노키 오사무 GU 대표이사 겸 사장(왼쪽 세번째), 홍성호 에프알엘코리아 공동 대표(오른쪽 네번째), 오사코 히로후미 에프알엘코리아 GU 사업 책임자(오른쪽 두번째) 및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오른쪽 다섯번째)을 비롯한 롯데그룹 주요 내빈 인사와 매장 첫 번째 고객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유니클로의 자매브랜드인 패션 브랜드 GU(지유)가 14일 서울 잠실롯데월드몰에 한국 첫 매장인 'GU롯데월드몰점'을 개장했다. GU는 유니클로의 모회사인 패스트리테일링에서 선보이는 브랜드로 유니클로보다 트렌디한 디자인에 가격대 또한 더 저렴한 것이 특징이다.

11개의 존으로 구성된 'GU롯데월드몰점'은 일상복에서 라운지웨어까지 다양한 아이템을 제공하며, 의류만 아니라 모자, 가방, 벨트 및 신발과 여성용 액세서리까지 선보여 원스탑 쇼핑을 즐길 수 있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한국 소비자들에게 가장 잘 알려진 GU 대표 상품군 중 하나인 '파자마'를 새틴, 후리스, 벨벳, 플란넬 및 저지 등 다양한 소재와 세련된 디자인으로 선보이며, 올해 가을 트렌드인 와이드 팬츠는 이번 시즌 15가지 종류로 출시한다.


또한 GU는 한국 첫 진출을 기념하며 한국 소비자들의 취향과 감성을 반영해 특별 디자인한 총 6개의 상품들을 선보인다. 해당 상품들은 여성용 5개, 남성용 1개이며 한국을 비롯해 일본 및 중국 온라인스토어에서도 판매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도 한파가 예상되는 가운데 한국에서의 엄청난 인기를 반영해 무릎까지 오는 길이의 롱 패딩도 선보인다.

고객의 쇼핑 편의와 즐거움을 더하는 다양한 서비스도 선보인다. 먼저, 'GU롯데월드몰점'에 근무하는 약 40명의 GU 어드바이저는 고객 개개인에게 어울리는 패션을 제안하는 스타일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전세계 GU 진출국 중 최초로 한국에서 선보이는 'GU 스타일 스탠드'는 매장 내 디지털 사이니지를 통해 고객이 직접 원하는 제품의 다양한 스타일링과 상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GU 스타일 스탠드에서 확인한 상품을 QR 코드를 통해 간편하게 모바일로 정보를 연동할 수도 있다. 또한 피팅룸을 이용하고 싶은 고객들이 대기할 필요가 없도록 번호표를 제공하고 각 창구에서 번호를 호명하는 '노-웨이트(No-Wait) 서비스'도 제공한다.

유노키 오사무 지유 대표이사 및 사장은 "오랜 시간 준비한 한국 진출의 첫 걸음을 시작하게 되어 대단히 기쁘고 감사하다"며 "상품과 서비스 등 모든 면에서 한국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