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벳, 매출 334억, 영업이익19억…전년比 각14%, 70%↑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2.12 16:34 수정 : 2020.02.12 16:34

-반려동물사업 유통채널 다변화로 상품매츨 증가에 따른 영업이익 상승
- 이글벳, 주당 20원 현금배당 실시

[파이낸셜뉴스]이글벳이 지난해 반려동물 사업 호조로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글벳은 2019년 매출액 334억 원, 영업이익 19억 원을 달성했다고 공시를 통해 12일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약 14% 성장했으며, 영업이익은 약 70% 성장했다. 당기순이익 역시 12억 원을 기록하며 17% 상승했다.


회사는 작년 실적 성장의 주요 요인으로 반려동물사업 유통채널 다변화를 꼽았다. 이글벳의 반려동물사업은 지난해 온라인 유통망을 새롭게 확보, 전년 대비 약 15% 매출이 상승하며 전체 실적 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글벳은 프리미엄 사료인 ‘나우’, ‘고’, ‘게더’를 비롯해 신제품 ‘나우테트라팩’과 ‘라비벳유산균’ 등을 유통하고 있다.

이글벳 관계자는 “회사가 유통하는 수입 프리미엄 사료의 인지도 상승과 유통망 확대로 지난해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증가했다”며 “해외 미수 채권 감소로 매출 정상화가 되어 올해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이글벳은 현금배당도 공시했다. 보통주 1주당 20 원을 현금배당하며 배당금 총액은 약 2억원 규모이다. 배당 기준일은 2019년 12월 31일이다.

이글벳 관계자는 “회사를 믿고 투자한 주주들에게 주주가치 제고로 보답하기 위해 상장 이후 꾸준히 현금배당을 실시한다”며 “현재의 성장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유통망 확보와 함께 소비자의 니즈를 파악한 신제품 개발에 힘써 시장 점유율을 넓혀가겠다”라고 밝혔다.

camila@fnnews.com 강규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