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호주 산불피해 복구 지원 1백만 호주달러 기부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1.31 08:50 수정 : 2020.01.31 08:50

관련종목▶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는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호주 지역 사회를 지원하기 위해 100만 호주달러(약 8억원)를 기부했다고 1월 31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뉴사우스웨일즈(New South Wales)주의 소방서에 전달돼 산불 피해 지역 복구와 이재민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제품과 기술을 활용해 기후·환경변화로 인한 자연 재해 피해를 입은 호주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국내외에서 대규모 자연재해가 발생할 경우, 현금 기부를 포함해 가전제품·구호물품 지원, 가전제품 무상서비스 제공 등 피해 복구를 적극 지원해왔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