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타워, 세계타워연맹과 호주산불 진화 기원 메시지 전달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1.24 16:28 수정 : 2020.01.24 16:28
[파이낸셜뉴스] 호주 대형 산불의 조속한 진화를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부산타워를 비롯해 전 세계 유명 타워가 일제히 빛을 발한다.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는 부산타워 운영사인 CJ푸드빌과 함께 세계타워연맹(WFGT)에 가입된 20여 개국 50여개 유명 타워가 함께 야간 조명을 활용해 호주를 위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고 24일 밝혔다.

전 세계가 참여하는 이 응원의 메시지는 호주의 날인 1월 26일에 맞춰 27일까지 진행된다. 호주의 공식 색상인 황금색과 초록색을 활용해 10초간 번갈아가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부산타워. /사진=부산시
시와 공사는 “계속되는 호주의 대형 산불이 조속히 진화되기를 바라며 더 이상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부산도 함께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타워는 지난 2017년 9월 27일 서울 N타워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WFGT에 가입해 세계 유명 타워와 함께 국제적 교류를 갖고 있다.

defrost@fnnews.com 노동균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