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신당 "호르무즈 해협 파병, 국익 고려한 불가피 결정"

뉴스1 입력 :2020.01.21 13:47 수정 : 2020.01.21 13:47
김정현 대안신당 대변인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대안신당은 21일 정부의 호르무즈 해협 파병 결정과 관련해 "고육지책이지만 국익을 고려한 불가피한 결정이라고 본다"고 평가했다.

김정현 대변인은 "독자파병이라는 형식을 취했지만 미국 주도의 호르무즈 해협 호위 연합체와 협력관계 속에서 활동하는 것인 만큼 한미동맹을 기축으로 우방국들과 긴밀하고 현명한 협력은 물론 대이란 관계에서도 외교력을 보여줘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특히 군은 호르무즈해협을 항행하는 우리 국적 선박과 승무원들 보호가 최우선이라는 자세로 작전수행에 임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