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나포 릴리호 '억류 해제'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1.17 19:58 수정 : 2020.01.17 19:58
[파이낸셜뉴스] 외교부는 17일 인도네시아에 나포된 우리선박 DL릴리호에 대한 억류가 해제됐다고 밝혔다.

릴리호는 지난 9일 싱가포르와 인접한 인도네시아 '빈탄 '해역에서 영해침범 혐의(지정구역 외 닻을 내린 혐의)로 인도네시아 해군에 나포됐다.

이 배는 파나마 선적 화물선으로 당시 선장과 선원을 포함한 우리 국민 9명과 인도네시아인 선원 8명이 승선해 말레이시아에서 싱가포르로 이동하던 중이었다.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은 지난 16일 담당영사와 무관을 빈탄 현지에 파견했고 선사측(NDSM)과 공동으로 인도네시아 당국에 조기 억류 해제를 요청했다.
이 결과 릴리호는 이날 출항허가서를 받고 싱가포르로 출항했다.

한편, 외교부와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은 지난 11일 인도네시아 해군에 나포된 우리 선박 CH벨라호에 대해서도 선사측과 긴밀하게 협력해 조기 억류 해제를 위해 필요한 영사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다.

vrdw88@fnnews.com 강중모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