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홈쇼핑, '신생아살리기 캠페인'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받아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1.17 09:11 수정 : 2020.01.17 09:11
오세찬 GS홈쇼핑기업문화팀장(왼쪽)이 세이브더칠드런 정태영사무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GS홈쇼핑 제공.

GS홈쇼핑은 지난 13년간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에 동참해 온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GS홈쇼핑은 2007년 캠페인이 시작할때부터 모자뜨기 키트 판매를 담당하고 있으며 판매수수료 전액을 기부하고 있다.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이 진행하고 GS홈쇼핑이 후원하는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은 임신 전부터 생후 4주까지 예방과 치료가 가능한 원인으로 숨지는 신생아와 산모를 살리기 위한 참여형 기부 캠페인이다. 신생아들의 체온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는 털모자를 직접 떠서 보내는 동시에, 키트 판매 수익금과 기부금 등으로 보건시설과 약품 정비 등 산모와 신생아들의 건강한 출산과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GS홈쇼핑 김준완 상무는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은 고객과 기업이 함께 완성해 나가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어려운 아이들의 체온을 지켜주기 위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