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文대통령이 윤석열 검찰총장을.."

뉴스1 입력 :2020.01.12 14:35 수정 : 2020.01.12 14:53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2020.1.10/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2일 최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단행한 검찰 인사와 관련해 "대통령이 검찰총장을 죽이고자 한다"며 "지금 이 나라에 초유의 검찰 학살 사건이 자행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황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법무장관 취임 단 7일 만에 검찰총장 참모들이 모두 쫓겨났다"며 이렇게 말했다.

황 대표는 "부정선거를 저지른 이 정권이 부정선거 수사팀을 해체하고자 한다"며 "검찰뿐이겠나. 문재인 정권이 만든 철의 장막은 너무나 넓고 깊다. 그 속에서 각종 불법이 벌어지고 있다"고 토로했다.


황 대표는 그러면서 "이제 우리가 외쳐야 한다. '함께 뭉치자'고 말해야 한다"며 문재인 정권에 맞서기 위한 보수통합 의지를 거듭 천명했다.

이어 "'뭉치지 않으면 대한민국은 없다' 지금 이 순간, 국민들께서 우리에게 전하는 '단 하나의 메시지'"라며 "함께 뭉쳐 대한민국을 살리자"고 말했다.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