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에프아이에스, 스마트서울 앱 공모전 '으뜸상'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11.09 08:19 수정 : 2019.11.09 08:19
8일 서울디지털재단 주관으로 개최된 '스마트서울 모바일 앱 공모전' 시상식에서 1등 상인 '으뜸상'을 수상한 우리에프아이에스 임직원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서울디지털재단 고한석 이사장, 우리에프아이에스 김동우 계장, 김현아 사원, 강정아 대리, 손홍대 과장, 이동연 사장, 황부동 상무, 전우영 부장. 우리금융 제공

[파이낸셜뉴스] 우리금융그룹 소속 우리에프아이에스는 지난 8일 서울디지털재단 주관으로 개최된 '스마트서울 모바일 앱 공모전' 시상식에서 1등 상인 '으뜸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올해 공모전에는 총 219개 아이디어가 출품됐다.

스마트서울 앱 공모전은 공익적인 앱 개발 문화를 조성하고 우수 개발자를 발굴·지원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올해 공모전은 지난 8월부터 2개월간 진행됐으며 출품작 중 18개 아이디어가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우리에프아이에스는 '배움, 서울'이라는 주제로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다양한 분야의 공공강의를 일괄로 조회하고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앱)을 제작해 출품했다. 이 앱은 △빠르고 다양한 검색 △편리한 예약관리 △관심분야 및 지역기반 교육추천 △위치기반 주변검색 등의 기능이 가능하도록 설계돼 서울시 교육시스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우리에프아이에스는 이번 공모전에 신입사원의 조기 업무지식 습득과 협업, 현장경험을 높이는 기회로도 삼기 위해 신입직원 멘토링 제도를 활용했다. 회사 측은 "멘토링 제도를 통해 앱 제작, 출품 등의 일련의 과정이 업무 관련 개발지식, 협업능력, 향후 프로젝트에 대한 사전학습 등의 다양한 기회를 얻을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이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우리에프아이에스는 우리은행, 우리카드 등 우리금융의 IT개발과 인프라 운영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지원을 담당하는 금융ICT 전문 자회사다.

cjk@fnnews.com 최종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