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 포스코 회장 "벤처 성장에 최선의 지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11.08 17:44 수정 : 2019.11.08 17:44

제18회 아이디어마켓플레이스 "포스텍·RIST 인프라 적극 활용"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8일 포항 포스텍에서 열린 '제 18회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에 참석해 환영사를 하고 있다. 포스코 제공
포스코는 포항 포스텍에서 초기 벤처기업 육성 프로그램인 '제 18회 포스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Idea Market Place)'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포스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는 창업초기에 집중 지원하는 투자자 역할과 안정적인 성장을 위한 비즈니스 인큐베이터 역할을 동시에 수행하며 벤처기업의 아이디어 단계부터 비즈니스 모델 수립, 투자 및 성장관리까지 사업 전 과정을 총괄 지원한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포스코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아래 선순환 벤처플랫폼을 구축해 건강한 벤처 생태계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벤처기업이 포스코가 보유한 포스텍, RIST 등의 인프라와 육성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해 스스로 경쟁력을 키우고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행사에는 최정우 회장을 비롯해 이강덕 포항시장, 오형수 포항제철소장, 성주영 KDB수석부행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선발된 벤처기업은 정보통신기술(ICT), 에너지, 소재, 바이오, 의료분야의 10개사다. 이들 기업은 이날 투자자 등 참가자를 대상으로 기업홍보(IR)를 진행하고 시제품 전시관을 운영했다.

포스코는 2011년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를 도입해 지난 9년간 189개의 우수 벤처기업을 발굴했으며, 98개사에 167억원을 직접 투자하는 등 벤처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 오고 있다. 지난 2012년 포스코가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직접 투자한 인공지능(AI) 기반 재활기기·재활콘텐츠 개발 기업이 지난해 코스닥에 상장하기도 했다. 2013년 투자한 영어교육 콘텐츠 개발 기업의 경우는 기업가치가 1500억원 규모로 성장하는 등 포스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가 명실공히 국내 대표 벤처육성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happyny777@fnnews.com 김은진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