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 필리핀 호위함 2번함 진수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11.08 17:44 수정 : 2019.11.08 17:44
현대중공업 제공
현대중공업은 울산 본사에서 필리핀의 최신 호위함 2번함(사진)을 진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진수식에는 한영석 현대중공업 사장과 델핀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부장관, 노엘 클레멘트 필리핀 합참의장, 로버트 엠페드라드 필리핀 해군참모총장, 알바노 웡 주한 필리핀 대사, 왕정홍 방위사업청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배수량 2600t급 필리핀 호위함 2번함은 이날 진수식에서 19세기 필리핀 육군 대장으로 미국과의 독립 전쟁을 이끈 국민적 영웅인 안토니오 루나의 업적을 기려 '안토니오 루나함'으로 명명됐다.

안토니오 루나함은 길이 107m, 폭 14m 규모의 다목적 전투함으로, 최대 속력 25노트(약 46㎞/h)로 4500해리(8300㎞) 이상의 긴 항속거리를 보유해 장기간 원해 경비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2016년 10월 필리핀 국방부로부터 2척의 동형 호위함을 수주했으며, 앞서 올해 5월 1번함인 '호세 리잘(Jose Rizal)함'을 진수한 바 있다.

현대중공업은 해상 시운전과 마무리 의장작업 등을 거쳐 내년에 호세 리잘함을 필리핀 국방부에 인도하고, 안토니오 루나함은 2021년에 인도할 예정이다.

longss@fnnews.com 성초롱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