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전기시내버스 첫 운행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10.10 16:00 수정 : 2019.10.10 16:00

10일 4개 노선에 5대 투입..연말까지 총 33대 운행 예정


【파이낸셜뉴스 광주=황태종 기자】광주광역시는 10일 정규 시내버스 노선에 처음으로 전기시내버스를 투입해 운행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시는 앞서 공개경쟁 입찰을 통해 현대자동차를 납품사로 선정하고, 전기 충전을 위해 한전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전기시내버스 충전시설을 설치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해왔다.
전기시내버스는 첨단공영차고지를 기점으로 운행하는 첨단09번, 봉선27번, 첨단95번에 각각 1대씩 운행되고 운림51번 노선에 2대가 운행되며, 이를 위해 전기버스 충전기 2대가 설치됐다.

이달 말 매월공영차고지의 전기버스 충전기 설치가 완료되면 전기시내버스 5대가 추가 운행되고, 연말까지 총 33대가 운행될 예정이다.


최태조 시 대중교통과장은 "정부의 친환경자동차 보급 정책에 발맞춰 향후 전기시내버스를 확대 도입해 친환경자동차 선도도시로서의 위상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