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26일 '제8회 국제마리나 콘퍼런스’ 개최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9.22 14:04 수정 : 2019.09.22 14:04
[파이낸셜뉴스] 해양수산부는 오는 26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제8회 국제마리나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국제마리나 콘퍼런스는 유럽, 동아시아 등 세계 각지의 마리나 전문가들이 모여 선진기술과 관련 정보를 나누며 마리나산업의 국제 관계망을 구축하는 소통의 장이다.

이번 콘퍼런스는 ‘지속가능한 마리나산업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열리며, 국제 마리나산업 추세 파악과 국내 마리나정책 발굴을 위한 발표가 진행된다. 콘퍼런스에는 이탈리아, 싱가포르, 호주 등 국제 마리나 전문가와 한국마리나협회 회원사* 및 관련 종사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마케팅측면에서의 마리나 활성화 방안 △청정 마리나를 위한 국제사회의 시도 △호주 마리나 전문인력 양성제도 및 효과가 발표된다.

임지현 해양수산부 해양레저관광과장은 “마리나와 관광을 융합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마리나산업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며 “해양수산부도 지난 5월 발표한 ‘해양레저관광 활성화 대책’을 기반으로 마리나 등 해양레저관광 활성화를 위한 정책들을 다각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