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모이야기]

다시 문을 연 보라카이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9.09 17:43 수정 : 2019.09.09 17:43
[파이낸셜뉴스]

2018년 4월부터 6개월간 필리핀 정부가 환경오염 문제로 섬 자체를 폐쇄했다가 재개장한 세계적인 휴양지 보라카이섬.

민트빛 바닷물이 넘실거리는 화이트비치를 바라보며 역시나 자연은 사람의 손을 타지 않을 때가 가장 아름답다는 것을 느끼게 만들어줍니다.





자연을 보존하기 위해서는 사람의 손이 타지 않게 하는 것이 가장 좋겠지만 그 곳에 터를 잡고 살아가는 주민들의 삶 또한 소홀히 할 수 없겠죠.

인간과 자연이 조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 신의 한 수가 우리 모두에게 필요한 때입니다.

사진·글=서동일 기자

tekken4@fnnews.com 서동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