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지소미아 종료에 실망"...트럼프 트위터엔 언급없어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8.23 08:26 수정 : 2019.08.23 08:26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2일(현지시간) 한국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종료하기로 한 것에 실망했다는 입장을 밝혔다.

캐나다를 방문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기자들의 질문에 "우리는 두 나라가 계속해서 대화를 가질 것을 촉구해 왔다"며 "며 "미국은 한국과 일본이 양국관계를 옳은 곳으로 되돌리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한국과 일본 모두 미국의 훌륭한 파트너이자 친구"라며 "그들이 함께 진전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미국 국방부도 지소미아 종료결정에 우려를 나타냈다.

미 국방부의 데이비드 이스트번 대변인은 "일본과의 지소미아를 갱신하지 않았다는 데 대해 강한 우려와 실망감을 표한다"면서 "가능한 한 한국과 일본의 양자, 그리고 3자간 방위·안보 협력을 계속 추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아직까지 지소미아 종료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현재 그의 트위터에는 미 연방준비제도(Fed)에 기준금리 인하를 압박하는 트윗만 올라와 있다.

cynical73@fnnews.com 김병덕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