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치열 삼계탕 먹기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7.11 13:47 수정 : 2019.07.11 13:47
초복을 하루 앞둔 11일 서울 성북구 한성대학교에서 열린 '뜨거운 삼계탕 먹고 이열치열 문화체험'에서 외국인 학생들이 삼계탕을 먹고 있다. 사진=박범준 기자
초복을 하루 앞둔 11일 서울 성북구 한성대학교에서 열린 '뜨거운 삼계탕 먹고 이열치열 문화체험'에서 외국인 학생들이 삼계탕을 먹고 있다. 사진=박범준 기자
artpark@fnnews.com 박범준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