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은행, “황사·미세먼지 막자” 몽골서 나무심기 행사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6.12 20:20 수정 : 2019.06.12 20:20

제주 UCC회원사 KT·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와 공동 진행


[제주=좌승훈 기자] 제주은행(행장 서현주)과 제주지역 UCC(Union Corporate Committee) 회원 3개사는 ‘세계 사막화 방지의 날‘을 맞아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몽골을 방문해 700여 그루의 나무를 심는 환경보전 행사를 진행했다.

몽골에서 나무심기 행사를 펼친 것은 몽골의 사막화를 막고 황사와 미세먼지를 줄여 국내 대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것이다.

한편 UCC는 노사 공동 나눔 협의체다. 이번 몽골 환경보전 행사에는 회원사인 KT(본부장 양창식, 위원장 조순호), 제주은행(행장 서현주, 위원장 강종철),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위원장 김태남) 3개사에서 임직원 40여 명이 참여했다.


jpen21@fnnews.com 좌승훈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