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2500대… 멈춰선 타워크레인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6.04 17:51 수정 : 2019.06.04 18:41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소속 타워크레인 노동조합이 소형 타워크레인 사용 금지, 적정 임대료 보장 등을 요구하며 총파업에 들어간 4일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아파트 건설현장 타워크레인에서 노조원이 고공시위를 벌이고 있다. 전국에 있는 3000여대의 타워크레인 중 약 2500대(민주노총 1500대, 한국노총 1000대)가 이날 가동을 중지했다.

사진=서동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