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강아지 모델로 캐릭터 '흰디' 선봬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5.19 17:15 수정 : 2019.05.19 17:15
현대백화점이 반려동물 강아지를 모델로 자체 캐릭터를 제작해 처음 도입했다. 현대백화점은 독일 일러스트 작가 '크리스토프 니만'과 손잡고 자체 제작한 캐릭터인 '흰디'(사진)를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이 자체 캐릭터를 개발해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흰디'는 현대백화점의 영문 이니셜 초성인 H와 D를 활용해 만든 것으로, 강아지를 모티브로 해 만들었다. 모든 일에 끼어들기를 좋아하는 엉뚱하지만 미워할 수 없는 친근한 이미지의 캐릭터다. 회사 측은 올해 안에 '흰디' 외에도 다양한 스토리를 담은 캐릭터 4~6종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