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L생명, '심리탐정' 황상민 박사 초청 모닝렉처 실시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5.16 16:33 수정 : 2019.05.16 16:33


ABL생명은 지난 15일 전 연세대학교 심리학과 교수이자 황상민 심리상담소 대표인 황상민 박사를 서울 여의도 본사로 초청해 '황상민의 가족상담소'를 주제로 임직원 대상 모닝렉처를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황상민 박사는 최근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시즌2에서 심리상담가로 출연해, 시청자들이 보내오는 부부간, 부모와 자녀간, 혹은 인간관계간 갈등 사연에 대해 속 시원한 조언을 제공하며 '심리탐정'이라 불리고 있다.

이번 특강에서 황 박사는 ABL생명 임직원들로부터 사전에 가족 소통과 관련된 고민을 받고 이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했다. 황 박사는 "우리는 다른 사람과의 관계에서 문제가 있을 때 상대방의 마을을 알고 잘 맞춰주면 행복해질 거라 생각한다.
하지만 자신의 욕망이나 마음은 알지 못하면서 다름 사람의 마음만 알려는 것이 문제다. 왜 그 사람의 마음을 알고 싶은지, 왜 좋은 관계를 맺고 싶은지 자기 자신이 갖고 있는 믿음을 발견하는 것이 첫 번째다"라고 말했다.

이번 특강은 ABL생명의 임직원 역량 강화 프로그램 '모닝렉처'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ABL생명은 2014년 8월부터 매월 1회 임직원을 대상으로 업무 관련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특강을 제공하는 'ABL 모닝렉처'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김상욱 ABL생명 인적자원실장은 "아침 시간을 활용해 임직원들이 업무뿐 아니라 인문학적 소양 등 자기역량을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모닝렉처'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비교적 이른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4층 대강당이 꽉 찰 정도로 임직원들의 관심이 높다. 향후에도 다양한 자기학습 프로그램을 도입해 임직원들의 역량과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