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오신환에 "패스트트랙 갈등·문제점 극복 논의하자"

뉴스1 입력 :2019.05.15 12:29 수정 : 2019.05.15 12:29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5일 서울 영등포구 미스터피자 당산점에서 열린 을지로위원회 민생대장정, '자영업대책 현장에서 답을 찾다'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9.5.15/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오신환 당선 축하…국회 정상화에 동의할 것"
여야정협의체 관련 "아직 정리나 결정된 바 없다"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전형민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5일 새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로 선출된 오신환 신임 원내대표에게 국회 정상화 논의에 나서달라고 촉구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영등포구 한 음식점에서 열린 '을지로위원회 민생대장정'에 참석후 기자들과 만나 "오 신임 원내대표의 당선을 축하드린다"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바른미래당은 의원총회를 열고 표결을 통해 김관영 전 원내대표의 후임으로 오 신임 원내대표를 선출했다.

이 원내대표는 "(오 신임 원내대표도) 국회 정상화에 동의할 것"이라며 "정상화 과정을 통해 패스트트랙 진행 과정에서 있었던 갈등이나 문제점을 어떻게 극복할지 함께 논의해보자"고 말했다.


또 이 원내대표는 여야정국정상설협의체와 관련 "제가 고민스럽다고 했고, 어떻게 (3자와 5자 주장을) 병립·통합할지 생각해보겠다"며 "아직 정리나 결정된 바는 없다"고 밝혔다.

이어 "기본적으로 여야정협의체는 5자로 출범했고, 그것과 관련 신의성실을 지켜 나머지 구성원을 존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