멍한 표정의 승리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3.14 14:39 수정 : 2019.03.14 14:39


성 접대 의혹이 불거진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가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14일 오후 서울지방경찰청으로 출석하고 있다. 사진=서동일 기자
tekken4@fnnews.com 서동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