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아사히 "김정은 위원장, 트럼프 답장 받고 중국 방문"

연합뉴스 입력 :2019.01.09 22:52 수정 : 2019.01.10 06:25


日아사히 "김정은 위원장, 트럼프 답장 받고 중국 방문"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작년말 보낸 친서에 대해 답장을 했다고 일본 아사히신문이 9일 서울발 기사로 보도했다.

아사히는 북미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김 위원장이 작년 12월 말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 대한 답장을 이달 받았다며 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와 관련한 내용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 소식통은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의 답장을 받고 2차 북미 정상회담의 개최를 확신했다며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중국 측과 협의하기 위해 중국을 방문했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친서와 답장이 오간 시점과 관련해 김 위원장이 작년 크리스마스 전후에 트럼프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냈으며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친서를 받은 직후 답장을 보냈다고 밝혔다.


'파격' 35번째 생일에 중국 간 김정은…북경반점서 오찬 후 귀국길 / 연합뉴스 (Yonhapnews)[https://youtu.be/V02UYgHCwnk]

bkkim@yna.co.kr

(끝)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