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스프레소, '커피 한 방울의 가치' 담은 광고 온에어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9.01.02 09:47 수정 : 2019.01.02 09:47
조지 클루니와 함께 한 두번째 광고
네스프레소는 가치 있는 커피 한 잔을 만들기 위한 수많은 사람들의 노력을 커피 한 방울의 의미로 담아낸 조지 클루니의 두 번째 광고를 온에어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12월 공개된 첫 번째 광고에서 기사로 변신해 왕국을 구한 대가로 네스프레소 커피 한 잔을 원했던 조지 클루니는 이번 광고에서 네스프레소 커피를 들고 돌아서다 여왕과 부딪힐 뻔하며 커피 한 방울을 흘리고 만다. 여왕은 믿을 수 없다는 눈빛으로 그를 바라보며 "조지, 진심이야?"를 외친다. 네스프레소 커피 한 잔에는 수 많은 사람들의 땀과 정성이 담겨 있기 때문에 한 방울도 허투루 할 수 없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

이번 광고에는 커피 농부와 연구가, 농학자, 상담사 등 네스프레소 커피의 가치를 만들어내는 핵심 인물들이 처음으로 직접 등장해 눈길을 끈다.
네스프레소는 이번 광고에 커피 농가의 실제 농부와 농학자, 네스프레소의 직원을 등장시켜 이들의 열정과 노력, 상호작용의 결과물로 탄생한 네스프레소의 진정성을 강조했다.
글로벌 브랜드 앰버서더이자 네스프레소 지속가능성 경영 자문위원회의 위원으로도 활동 중인 조지 클루니는 "네스프레소는 농부들과의 장기적이고도 상호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수 있는 것들을 고민하고 이를 실제로 실행한다. 네스프레소와 나의 관계가 깊어진 것은 커피 농가에 닥친 여러 문제들에 내가 관심을 가지고 참여하게 됐기 때문이다. 네스프레소를 네스프레소답게 만들어주는 핵심적인 사람들과 나란히 출연해 영광"이라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