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경제위원장 "미중 회담, 매우 잘 진행됐다"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12.02 10:09 수정 : 2018.12.02 10:09
미국과 중국 정상의 1일(현지시간) 미·중 무역담판 회동이 "매우 잘 진행됐다"고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이 밝혔다.

커들로 위원장은 이날 오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팔라시오 두아우 파크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업무만찬 이후 기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고 주요 외신이 보도했다.

커들로 위원장은 그러나 미·중 무역 전쟁을 해소할 만한 형태의 진전이 있었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과 시 주석의 회담은 예정보다 30분 늘어난 2시간 30분 동안 진행됐다.
두 정상은 회담 이후 기자회견 없이 자리를 떴다.

중국 관영 CCTV의 영문채널인 CGTN은 미중 정상간 회담 이후 "1월 1일 이후 추가 관세가 없을 것"이라고 보도했다고 주요 외신들이 전했다.

CGTN은 "양쪽(미중)의 협상이 계속될 것"이라고 덧붙였지만 구체적인 설명은 하지 않았다고 통신은 전했다. 국제부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