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천년돌' 하시모토 칸나, 한국 와서 한 말이..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11.30 15:30 수정 : 2018.11.30 15:33
하시모토 칸나에게 '천년돌' 별명을 만들어준 사진

'천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한 아이돌'이라는 의미로 '천년돌'이라는 별명을 얻은 일본 아이돌 출신 배우 하시모토 칸나(19)가 한국을 방문했다.

하시모토 칸나는 자신이 출연한 영화 '은혼2: 규칙은 깨라고 있는 것'의 홍보차 방한 중이다.

30일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하시모토 칸나는 "한국 팬이 저를 정말 좋아해 주셔서 깜짝 놀랐고 순수하게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간담회 [사진=연합뉴스]

간담회 도중 '본인의 별명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이 나오자 그는 쉽게 답을 하지 못했다.

그러자 동석한 후쿠다 유이치 감독이 대신 "일본에서는 만년에 한 번 정도 나오는 아이돌 정도로 커진 것 같다"면서 "일본에서는 '후쿠오카의 기적'이라고도 불린다"고 답했다.

하시모토 칸나는 두 별명 중 어느쪽이 좋냐는 질문에 "너무 짓궂은 질문을 한다"면서도 "후쿠오카의 기적 쪽이 더 예쁜 것 같다"고 답했다.

영화 '은혼'은 누적 판매 부수 5500만부를 돌파한 동명 일본 원작 만화를 스크린으로 옮긴 작품이다.
국내 개봉일은 13일이며 12세 이상 관람가 등급을 받았다.

onnews@fnnews.com 디지털뉴스부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