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남자친구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 예정…'쌍방폭행' 주장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9.13 10:24 수정 : 2018.09.13 10:24
지령 5000호 이벤트
/사진=연합뉴스

가수 구하라(27)가 남자친구를 폭행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현장에 출동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오전 12시 30분께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남자친구라고 주장하는 A씨(27)로부터 "구하라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고 밝혔다.
구씨는 헤어디자이너인 A씨가 "헤어지자"고 요구하자 이에 격분해 A씨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구씨는 쌍방폭행을 주장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조사를 진행 중인 것은 아니며 당사자와 출석 일정을 잡아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onsunn@fnnews.com 오은선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oading... 댓글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