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안드로이드 9 '파이' 출시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8.07 16:18 수정 : 2018.08.07 16:18

구글의 스마트폰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의 아홉 번째 버전인 ‘파이’가 7일 출시됐다.

구글은 이날 공식 블로그를 통해 인공지능(AI) 기술 기반으로 만들어진 안드로이드 파이를 공개했다. 안드로이드 OS 명칭을 알파벳 머리글자 순서를 기준으로 간식 이름을 붙였던 전통에 따라 오레오(Oreo0에 이어 파이(Pie)를 새 버전의 브랜드로 확정했다.

구글코리아는 “안드로이드 파이는 사용자를 통해 스스로 배우도록 설계돼 쓸수록 더 잘 맞는 모바일 환경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일단 사용자가 가장 자주 쓰는 애플리케이션(앱)에 전력을 먼저 배정하는 ‘배터리 자동 조절’ 기능부터 상황에 따라 화면의 밝기를 다르게 하는 ‘밝기 자동 조절’ 등이 탑재됐다. 또한 사용자의 다음 작업을 예측해 미리 보여주는 ‘앱 액션’ 기능도 들어갔다. 예를 들어 늘 아침에 출근을 준비하는 사용자면 구글 지도 앱에서 직장까지 가능 길을 자동으로 확인해주고 퇴근 후 이어폰을 꽂으면 알아서 음악을 틀어주는 등의 방식이다.
스마트폰의 지나친 사용을 막기 위해 기기 사용 시간을 알려주는 기능과 앱 사용에 제한을 둘 수 있는 타이머도 도입됐다. 자는 시간에는 조명을 없애고 화면을 흑백으로 바꿔주는 ‘긴장 풀기’ 기능까지 들어갔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파이를 자사의 스마트폰 ‘픽셀’에 적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기기별 일정에 따라 업데이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gogosing@fnnews.com 박소현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oading... 댓글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