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몽골항공청 안전운항허가(MCAR-129) 획득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8.06 10:20 수정 : 2018.08.06 10:20
지령 5000호 이벤트

안전운항 허가 획득으로 연속 부정기 운항 가능 
관광 수요에 따른 부정기 노선 확대 계획
8월 10일부터 총 5항 운항편 스케줄 확정

/사진=fnDB

이스타항공이 지난 2일 몽골항공청(MCAA)으로부터 안전운항허가(MCAR-129)를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안전운항허가(MCAR-129)는 몽골항공청이 신규취항을 앞둔 외국항공사에 대해 안전운항 기준을 점검하고 이를 토대로 항공사에 발급하는 운항 허가증이다. 안전운항허가 획득 유무에 따라 노선 운항에 제한을 받을 수 있다. 또 연속 운항을 위한 필수 인증으로 이스타항공은 정기노선이 없는 항공사로서는 처음으로 지난 2일부터 1년간 몽골 노선에 대한 운항허가를 받았다.


현재 몽골의 경우 정기노선이 없는 항공사가 노선을 운영할 시 월 2회를 초과해 운항할 수 없으며 연속운항도 불가능해 부정기 노선 운항에 제한이 있었다. 하지만 이스타항공은 이번 안전운항 허가를 획득함으로써 연속 부정기 운항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이스타항공은 청주에서 출발하는 울란바토로 부정기노선 8월 10, 14, 17, 21, 24일 등의 운항일정을 확정했다. 이스타항공 측은 지난해 11월부터 총 14회 부정기편 운항실적을 확보해 정기노선 운항을 하는 항공사를 제외하고 가장 많은 운항실적을 확보하게 됐다고 전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oading... 댓글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