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국민의 선택]

바른미래당 "선거 결과 겸허히 수용하겠다"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6.13 22:12 수정 : 2018.06.13 22:12
바른미래당 로고

바른미래당은 6·13 지방선거에 대해 "지방선거 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겠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13일 오후 9시 30분 현재 바른미래당은 광역단체장 17곳과 재보궐선거 지역 11곳 예상 득표율에서 1위와 2위를 차지하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대해 신용현 수석대변인은 "바른미래당에 소중한 주권을 행사해 주신 국민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신 수석대변인은 "바른미래당은 지역과 이념을 넘어 통합한 정당으로서, 새정치의 출발점으로 만들기 위해 국민들을 찾아뵙고 호소 드렸다"며 "하지만 이번 선거 과정에서 국민 여러분의 기대에 미치지 못한 모습을 보여 드렸다"고 말했다.


이어 "바른미래당은 여러분의 준엄한 선택의 의미를 되새기겠다"며 "이번 지방선거를 반성과 자성의 기회로 삼고, 국민 눈높이에서 어려운 민생과 경제를 살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또 "나아가 균형과 견제의 역할을 통해 양당제가 아닌 다당제가 우리나라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대안 야당의 길, 민생을 우선하는 정책정당의 길을 묵묵히 걸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pja@fnnews.com 박지애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oading... 댓글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