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선거결과 베팅 도박사이트, 경찰 내사 착수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8.06.13 14:00 수정 : 2018.06.13 14:00
/사진=연합뉴스

6·13 지방선거 결과를 두고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가 운영되는 것으로 알려져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경찰청 사이버안전국은 13일 불법사이트가 운영되는 점을 확인해 충북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 모니터링 및 내사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사이트는 일부 광역단체장 선거에 돈을 걸어 결과를 맞히면 배당률에 따라 배당금을 받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도박사이트 운영자뿐 아니라 행위자도 처벌받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며 "선거결과를 이용한 도박행위에 엄정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junjun@fnnews.com 최용준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