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 가족기업 큐디플러스 설립

파이낸셜뉴스 입력 :2015.06.26 09:23 수정 : 2015.06.26 09:23

서강대 (주)큐디플러스 설립 기념식이 지난 25일 오후 유기풍 총장, 이장규 대외부총장, 정옥현 교수, 이서규 (주)픽셀플러스 대표이사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베르크만스 우정원에서 열렸다.

지난해 서강대는 교내 베르크만스 우정원에 오픈이노베이션센터 ‘사다리 Lab’를 설치해 가족기업이 신사업분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

특히 가족기업이자 고성장기업으로 관련업계에서 주목받고 있는 ㈜픽셀플러스와의 공동사업화 추진으로서 서강대의 아이디어 사업화 모델 정립에 더욱 힘이 실릴 전망이다.

정옥현 ㈜큐디플러스 대표이사는 “오픈이노베이션으로 상징되는 서강대의 신사업화 모델이 산학협력 주류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양자점 기술 관련 최고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라는 각오를 밝혔다.

㈜큐디플러스는 서강대의 양자점(Quantum Dot) 기술과 ㈜픽셀플러스의 이미지 센서 기술을 융합해 양자점 기반 형광물질과 연계 바이오 진단 키트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개발 중인 바이오 진단키트는 간단한 혈액형 판별에서부터 조류독감 등 특정질병을 판별하는 등 다양한 분야로 응용될 예정이며 병원 외부에서도 질병에 대한 판별을 보다 정확히 할 수 있는 소형의 장치도 출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하여 서강대는 보유 특허 2건을 기술이전함과 동시에 후속 연구개발을 위한 교내공간을 2년간 무상으로 제공하고 전담 산학협력중점교수를 초대 CEO(전자공학과 정옥현 교수)로 파견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사업화를 지원했다. ㈜ 픽셀플러스 또한 보유 기술을 제공하는 등 이번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cynical73@fnnews.com 김병덕 기자
네이버채널안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